[고터] 소이연남 음식 이야기 (한국)

대전에 계신 이모님을 뵈러 갔다가 서울에 다시 와서 고터에서 저녁을 먹었습니다.


소이연남이 파미에스테이션 2층에 생겼더라고요.
궁금했던 곳이지만 연남점이나 한남점 둘 다 살짝 가기 귀찮고 사람도 많아서 미루고 있었는데 기회다 싶어서 가봤습니다.
그나저나 여기저기 꽤 생기네요, 분당에도 생기고 고양 스타필드에도 생기고.


메뉴입니다.
이날 저희는 C세트에 국수 추가 했습니다.
예전 레드피쉬님 블로그 보면 메뉴에 치킨도 있고 하던데 여기는 그런건 없네요.
세트 구성도 살짝 다른듯 하고.


테이블은 만석이라 카운터에 앉았는데 카운터자리 좋더군요.
요리 하시는것도 볼수 있고.
어디를 가나 카운터석이 진리인가봅니다.


양념장에 대한 설명이 있는데 식초고추 상당히 맛있습니다.
그리고 육수와 숙주 리필 됩니다.
사진은 안 찍었지만 육수를 리필 했었는데 큰 대접에 가져다 주시더군요.


사장님 레시피도 있습니다.


그대로 만들어 봤는데 시큼칼칼해요.


추가로 주문한 소고기국수입니다.


그리고 이건 세트에 포함된 수육과...


수육소스


그리고 쏨땀입니다.


당연히 고수추가 해야죠.


아 그리고 여긴 국수 굵기 조절 안 되는듯 하네요.
아님 일 하시는 분이 물어봤는데 제갸 기억을 못 하는걸수도....;;


단맛이 살짝 느껴지는 고기국물입니다.
맛있어요.
태국식 국수는 여기 말고 샤로수길에 방콕야시장누들에서 먹어본게 다인데 (대체 태국 갔을땐 왜 안 먹은거냐...) 그곳 국물보다는 간이 좀 더 되어 있네요.


고수 투하


고수향 좋고 맛있습니다 ㅎㅎㅎ.


수육입니다.
부위는 아롱사태 같은데 엄청 부드러웠어요.
고기가 상당히 두꺼운 덩어리였는데 젓가락으로도 찢어지겠더라구요.
그리고 저 위에 뿌려진 갈색 칩은 마늘후레이크였는데 마늘 향이 아주 좋게 났습니다.


쏨땀
그린파파야의 식감이 아주 좋았고 처음엔 젓갈 향이 좀 많이 나늗데 마무리는 아주 깨끗 상큼 했네요.


이건 국수에 들어있던 고기네요.
수육에 들어있는 고기보다 살짝 작지만 맛이나 부드러움은 같았습니다.


수육의 국물은 국수와 베이스는 같은것 같은데 좀 더 짜고 맛이 강하네요.
이것도 맛있었어요.


정말 부드럽더군요.


식초고추와도 먹어주고


쏨땀도 얹어서 먹어주면 맛있습니다.


다 먹었네요.
처음에 나올땐 양이 얼마 안 되어 보인다 생각 하면서 스프링롤도 주문해볼걸 그랬나 생각했는데 다 먹으니까 엄청 배불렀어요.
본점에 가본적이 없어서 맛으로 비교를 해 볼순 없지만 아주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소이연남 
서울시 서초구 반포동 118-3 파미에스테이션 2층 217호, 02-6282-3217
영업시간: 매일 11:30 - 22:00, 연중무휴






 

덧글

  • 4455 2018/02/20 23:49 # 삭제 답글

    고터!! 고터에도 생겼군요~~내일 가야지~~
  • 이글루스 알리미 2018/03/07 09:12 # 답글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의 소중한 포스팅이 3월 7일 줌(http://zum.com) 메인의 [핫토픽] 영역에 게재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게재된 회원님의 포스팅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17
85
316403

반응형위젯사이드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