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당] 계림 닭한마리 음식 이야기 (한국)

친구녀석이 괜찮은 술을 샀다며 같이 마시자고 해서 사당으로 만나러 갔습니다.


원래는 광안리에 가려고 했지만 만석이라서 돌고 돌아 온곳이 이곳 계림 닭한마리 였네요.
날씨도 춥고 가져온 술이 막걸리라 괜찮을것 같아서 들어가 봤습니다.


닭한마리 외에도 여러 안주류를 많이 판매 하시네요.
저흰 그냥 닭한마리 주문 했습니다.


반찬들


소스입니다.
직접 만드는 방식은 아니네요.
잘 섞은다음...


부추 넣은후 다시 섞어주시면 되겠습니다.


친구가 가져온 막걸리입니다.
울산에서 생산되는 막걸리이고 청와대만찬에도 쓰인 막걸리이지요.
몇년전 청담동 범스에서 한번 마셔본적이 있었는데, 그때도 술 자체는 맛있게 마셨었습니다.

아! 술은 사장님께 양해를 구하고 오픈 했습니다.


탄산이 발포주처럼 올라와서 보통 막걸리 따듯 흔들어서 따면 참사가 벌어질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흔들지 말고 뚜껑만 살짝 따서 올라오는 탄산에 술이 자연히 섞이는걸 기다리셔야 합니다.


향도 강하고 맛도 강한편.
요거트향이 강하고 맛도 꽤 새콤달콤 합니다.
위에서 썻듯 술 자체는 맛있는데 제 입맛엔 음식이랑 페어링 하는게 살짝 애매한 타입.
디저트 술로 어울릴것 같아요.


한잔 하고 있으니 나온 닭한마리.


건더기는 성인남성 두명이 먹기에 충분하게 들어 있습니다.
보이진 않지만 떡이랑 감자도 들어 있어요.


푹 끓인후 한그릇 덜어 봤습니다.


국물은 시원시원 하네요.
상당히 깔끔한 맛입니다.
조미료 많이 안 들어간 삼삼한 마늘 닭국물 맛.


닭의 사이즈는 별로 안 커요.
그래도 다리는 쫄깃 촉촉하고 맛있네요.

 
바로 두번째 그릇.


퍽퍽살도 부드럽네요.
잘 찢어지고 입 안에 넣었을때의 느낌도 너무 드라이 하지 않아요.


잘 익은 감자.
부드럽고 뜨겁고 맛있습니다.


이날 친구 컨디션이 안 좋아서 별로 못 먹어가지고 제가 다리 두개 다 먹었네요.
친구는 안됐지만 전 좋았습니다 ㅋ.

맛도 있고 괜찮네요.
이수 사당 근처에서 닭한마리로는 괜찮은것 같습니다.
이수역 정원조와는 또 살짝 다른 스타일이니 닭한마리 좋아 하시면 와볼만한듯 합니다.


계림닭한마리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 1030-9, 02-3486-7766
영업시간: 매일 10:00 - 22:00






덧글

  • 아찔한밤 2018/01/04 01:15 # 삭제 답글

    여기 엄청 유명하죠 ~~~ 저도 단골입니다 ~~
  • 모찌아빠 2018/01/05 15:06 #

    오, 그렇게 유명한곳이었나요? 전혀 몰랐네요.
  • 사당아재 2018/04/25 11:02 # 삭제 답글

    막걸리 드시고 매장에서 술은 시켜서 안드셨나요?
  • 모찌아빠 2018/05/02 00:23 #

    요새 블로그 볼 시간이 없어서 답변이 늦었네요. 막걸리 미신후 소주 두병 주문해서 마셨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021
148
315490

반응형위젯사이드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