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 돌배기집 음식 이야기 (한국)

왠지 점점 제 2의 백종원 거리화가 진행되고 있는 이수역 근처의 어느 골목길, 차돌박이 전문점이 새로 생겨서 다녀와봤습니다.


근처에 한신포차, 홍콩반점, 새마을, 철판 떡볶이집, 그리고 이것저것 있는데 차돌박이집도 새로 생겼네요.


메뉴입니다.
차돌박이 1인분에 9천원이면 괜찮네요.
근데 원래 백종원씨 가게 1인분 기준이 150그램이었나요? 기억이 잘 안 나네요.


음... 그렇다네요.


이게 차야소스입니다.
청양고추가 들어가 있어서 매콤달콤 합니다.


반찬.
김치와 무채는 안 먹어서 맛이 어떤지 모르겠습니다.


쌈채소 상태는 괜찮은듯 하네요.


추가 반찬과 채소는 이렇게 셀프코너에서 가져 오시면 됩니다.


셀프코너에서 소금도 가져 오실수 있습니다.


차돌박이 2인분,
꽝꽝 얼은 냉동 차돌박이입니다.


우삼겹같은게 아닌 진짜 차돌이네요.


얼어있어도 종이장처럼 얇으니 순식간에 익습니다.


번들번들한 기름기...
역시 고기는 진리입니다.


소스와 같이 먹어봅니다.
소스가 좀 단편이긴 한데 안에 들어있는 청양고추가 기름기를 개운하게 씻어줍니다.


소금에 찍어먹으면 차돌박이가 가진 단맛이 좀 더 올라옵니다.
개인적으론 소금이 더 좋네요.


역시 얇으니까 순식간에 사라집니다.
고기가 다 어디로 간거죠? 몇개 안 먹은거 같은데.


추가로 시킨 갈비살 1인분. 양은 얼마 안되네요.
고기는 밑간이 되어서 나옵니다.
집밥 백선생 같은거 보면 백종원씨 고기에 밑간하는거 엄청 좋아 하시죠?


얘도 맛있게 구워줍니다.


밥이랑 맛있게 먹어줍니다.
갈비살은 밑간이 좀 세게 되어 있네요.


고기 상태는 준수한 편입니다.


찌개도 하나 먹어보고 싶어서 주문한 차돌 찌개.


그냥 보면 된장찌개 비쥬얼입니다.
특이하게도 양배추가 많이 들어 있습니다.


밥에 비벼서 먹어줍니다.


찌개엔 마늘이 엄청 들어가 있네요.
맛이 없는건 아닌데 솔직히 무슨맛인지 모르겠습니다.


이렇게 해서 엄청 먹었네요.
소감은...
그냥 괜찮은 가격에 괜찮은 음식을 제공하는 식당정도?
백종원씨 프렌차이즈가 다 그렇죠, 맛이 아주 뛰어난것도 아니고 가격이 아주 싸거나 비싼것도 아니고...
그냥 적당한 가격에 적당한 퀄리티의 음식을 먹으며 적당히 기분좋게 취할수 있는 그런 식당인것 같습니다.



돌배기집 이수점
서울시 동작구 사당동 138-3
전화번호와 영업시간이 네이버에 안 나와 있네요;;;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17
85
316403

반응형위젯사이드1